이번에 도쿄 여행을 하던중에, 도쿄 이케부쿠로 Big Camera (현지 발음 비크카메라)에서

리얼포스나 하나 사가지고 갈까 하던중,


새로 나온 핑크 축 키보드를 봤습니다.


기계식 키보드 하면 청축, 흑축, 갈축, 빨축이 있는데, 핑크 축... 그것도 체리사의...

보아하니, 타건시음을 약 30% 줄인 축이라네요


마침... 위의 13704엔의 핑크축 키보드랑, 밑에 해피해킹 키보드, 리얼포스 키보드...

동시에 타건을 해봤는데...

멍청한 손이, 그게 그거라는 감각을 받더군요...

(엄밀히 약간 다르긴 한데.... 그래도 기계식 치고는 제법 따라왔네요)



그래서 샀습니다.


순백의 영문배열로 샀고 외국인 할인 (TAX FREE)로 13704엔으로 구입했습니다.


전의 FC905 에 있던 (그리고 레트로 키캡으로 바꾸고 남은) 키캡을 붙이기 위해, 기존 키캡을 다 뽑은 모습입니다.


그리고 흑색 키캡을 붙인 모습입니다...


아... 키보드 검은색이 있었으면 좋았을거 같은데... 아쉽네요 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프로그래머 지향자 RosaGigantea

바쁜 일상 생활중의 기억 장소

Tag 키보드

이번에 설날때 안 사실인데, 처남도 기계식 키보드 메니아 였더군요.

그래서 이번에 처남 생일 선물로 기계식 키보드를 선물하되, 좀 스페셜한 키보드로 만들어 주었습니다.


준비물로는

기계식 키보드하면 꽤 알아주는 레오폴드 FC900R

그리고, 키캡은 영어로 되어있는걸로 해줄려고 알리 익스프레스에서 직구 했습니다.

https://www.aliexpress.com/snapshot/0.html?orderId=30338189747173&productId=32750537875


한국에서 구입하는 키보드야 바로 오지만, 알리는 한 1달정도 기다려서 물건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실제 조립.


평소엔 텐키레스 위주 키보드를 써서, 신경을 못썻는데,

문제가 발생 했습니다....


숫자판의 엔터랑 플러스 키에 스위치가 들어가지 않더군요... orz


일단 이렇게 줄까했는데, 이건 뭔가 일을 대충한 느낌이 들더군요.


결국엔, 엔터랑, 더하기의 축에 끼는 부분을 깍아서 다 끼었습니다.

이걸 사진 찍었는데, 없어서져서....


결론, 레오폴드는 키캡을 레트로한 디자인으로 좀 내놔 줬으면 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프로그래머 지향자 RosaGigantea

바쁜 일상 생활중의 기억 장소

Tag 키보드

전에 집의 보안을 위해 IP 카메라가 있으면 좋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그래서 한번 사볼까 해서 유명한 샤오미의 제품을 봤습니다.


국내 정발로 알고 있는데, 가격이 7만원 중반이더군요...


꽤 비싼데 라고 생각해서 알리 익스프레스 직구를 확인해 봤는데,

더 싸게 팔더군요.



뭐 한국에 법인 세우고 사람 고용하면 가격이 오르는거야 그려러니 하겠는데..

좀 많이 비싼거 같아서 알리로 구입했습니다.


그리고...

이때부터 미끼를 덮썩 물어서 이것 저것 만지게 할 줄은 몰랐습니다.


일단 중국 내륙 샤오미는 설정 알람이 중국어로 떠듭니다.
어찌어찌 중국어를 들으면서 셋팅 하면,

어플에서 뜨는 이야기가, 펌웨어를 업데이트 하세요. 라고 뜨는데.


이 펌웨어를 업데이트 하면, ip 주소 기반으로 중국 내륙이 아니면 cctv 자체를 off시켜 버립니다. 


이걸 인터넷 찾아서 펌웨어를 롤백시키고 그럭저럭 사용했습니다만...
https://www.youtube.com/watch?v=SsAMkIqUZLQ

 

최근에 아래와 같이 yi camera 앱이 맛이 가면서 폭발 했습니다.


이게 웃긴게 1시간? 정도 로그인이 자동으로 튕기면서 암호가 바뀌었다고
재 로그인 하라고 하더군요


처음엔 해킹 당했나 생각해서 암호를 바꿨는데...
그게 아니고 경고문이 저걸로 뜨는거고 중국 내부가 아니면 강제 로그 오프 시키는 기능을 넣은 것 같습니다.
 (중국 가서 확인한게 아니라 의심만 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짜증이 폭발해서 다른 ip 카메라를 살까해서 본게 아래의 세로텍 제품입니다.


음... 안의 카메라 모듈은 어디서 많이 본거 같고,

받침대가 샤오미랑 비슷하게 생겼는데, 가격이 훨씬 사네요.


그래서 구입해서 이 2카메라를 비교해 봤습니다.


앞에서 봤을땐 똑같은 놈들인가?  짝퉁의 짝퉁인가? 이런 생각이 드는데...

뒷면을 보면 


세로텍쪽이 좀더 큽니다.

뭔가 디자인은 다르긴 한데... micro sd 카드 넣는 거라던가,
usb type a를 전원으로 사용한다던가.....
내부를 뜯어보면 왠지 같을꺼 같단 생각이 들긴 하지만...


중요한건 어플이죠.

샤오미의 yi 어플과 같은것이 세로텍은 cot pro 라는 앱을 사용합니다.

http://www.cotapp.net/


아마 세로텍이 위 회사의 제품을 사와서 파는거 같은데...

어플은 생각보다 그냥 저냥 합니다.


샤오미와 거의 같은 기능을 제공하고 있고, 제원도 비슷하고요.

단지 움직임 감지가 제 취향과는 안맞더군요.


샤오미는 알림바에 띵똥 하고 뜨는데,

세로텍의 경우 아래의 그럼처럼 잠금 해제를 해줄때까지 진동이 울리게 됩니다.


이게.... 보안 용도라고 하면 확실히 이 편이 좋은거 같긴한데...

회사에서 미묘한 움직임에 저런 알람이 시도때도 울리는건 그닥 좋지 않은거 같습니다.

물론 내부에서 움직임 감지 감도를 조절 할 수 있는데...


앱에서 저장하면 적용 안되고, 기기를 리붓해야 적용된다는 점도 미묘 하더군요.


그리고... 문제는 지금 저 세로텍걸 산 이유가 app을 못쓰게 해서 인데,
Mi home 을 다운받아 연결하니 또 이 문제가 사라졌습니다. (모든 메뉴가 중국어인건 에러지만...)


가장 베스트는 국내에서 판매하는 샤오미 yi 카메라를 사는거 같은데..


5만원대로 생각한다면, 직구 샤오미 카메라나 세로텍 카메라 말곤 답이 없네요.

게다가 각각의 장단점이 있어서 뭐가 더 좋다 라고 이야기 하기도 힘드네요. ㅠ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프로그래머 지향자 RosaGigantea

바쁜 일상 생활중의 기억 장소

이전에 http://rosagigantea.tistory.com/611 이쪽에 포스팅 했듯이

알리에서 키캡 커스터마이징 하여 마치 그러한 필이 나듯 설정했었는데요.


키캡이 해피해킹 체리축과 같이 해서 그렇지, 오히려 리얼포스쪽 필이 났었습니다.

그리고 뭔가 어중간한 형태이기도 했고요.


그래서 아예 그럴듯한 키캡을 사서, 바꿔 보았습니다.


이번에 구입한 키캡은 아래 사이트에서 구입한 회색 키캡입니다.

http://www.aliexpress.com/item/mechanical-keyboard-PBT-white-keycap-cherry-mx-OEM-height-black-top-PBT-87-keyboard-104-poker/32703644043.html?spm=2114.13010608.0.69.2Uo5AO



원래는 무각으로 사려고 했었지만, 굳이 그럴 필요는 없어보이고,

색을 회색으로 한건 리얼포스 하이프로 버젼과 왠지 비슷해 보이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이 있었습니다.



알리에서 주문하고 약 3주후 도착. 키캡을 전의 한성 키보드에 넣어 보았습니다.

색감이 리얼포스 하이프로 보다는 약간 진한? 카페카라멜 같은 색이긴 한데...


개인적으론 전의 어중간한 것보단 외관이 뭔가 있어보이는 느낌이 듭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프로그래머 지향자 RosaGigantea

바쁜 일상 생활중의 기억 장소

Tag 키보드

작년에, 타자기 같은 느낌의 키보드를 만들어 보겠다는 일념으로 Ebay에서 키캡을 구입해서 

키보드를 꾸민적이 있었습니다.

http://rosagigantea.tistory.com/605


그런데 최근에 ABKO 에서 이런 타자기 같은 느낌의 키캡으로 키보드를 내놨습니다.



게다가, 예약 판매인거 같아 "이 기회를 놓지다니" 하고 있었는데,


키캡은 따로 파는거 같더군요



가격도, Ebay의 130달러에 비하면 너무 착해서 질렀습니다.

(혹시 구입예정이시면, 키보드는 빼고, 키캡만 배송 되는거고 옆의 몇키를 꼭 확인 해야 합니다.)


회사에서는 ABKO HACKER 580 (68키) 키보드를 이용하고 있어서

68키 키캡으로 주문했습니다.  

(배송은 아래 박스만입니다. 키보드는 따로 있었던 거에요)



우선 우측부터....





키캡을 보니까, HH 같은 식으로 홈이 파여져 있어서 채리축 말고도 다른 쪽에서도 사용할 수 있을거 같았습니다. 



다 설치하고 나서 사용....



우선 느낌은 좋습니다.

단, 이전에 Ebay에서 왔던 것은 키캡 위에 투명 플라스틱.. (아크릴인가??) 가 같이 코딩되어 있는데,

이건 원가 절감 때문인지, 키캡의 플라스틱 그대로 입니다. (사용상 나쁘진 않습니다)


그리고, 처음에 키보드 치다 보면 느끼실 것 같지만...

제가 자세가 안좋아서 그런지, 오타가 자주 났습니다.

아마 키보드 정 중앙을 쳐야 키가 입력이 되는데, 평소 습관이 키의 모서리 부분을 치다 보니까

그런 것 같습니다.

하지만, 지금 1주일정도 사용하니까 이 오타율도 많이 없어졌습니다.

(원래 키보드 적응기간이 있는거 같아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프로그래머 지향자 RosaGigantea

바쁜 일상 생활중의 기억 장소

Tag 키보드